CALENDAR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TAG CLOUD

  • Total : 316
  • Today : 0  | Yesterday : 0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2)
Book review (1)
Photo story (0)
About stock (0)
My gossip (1)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LINK



[From Isogay]

1. At least 20 minutes of shrimp exercise.
2. Making a curve of lumber vertebra.
3. 20 minutes of sitting up straight.
4. One and half hour of bending and stretching exercise.

[From my experience]
1. Breathing deeply.
2. Walking 2km.
3. Drinking carrot and apple juice.
4. Commucating with others.

'My gossip' 카테고리의 다른 글

Follow these rules for my health.  (0) 2009.06.05
Trackback 0 And Comment 0
20대 네가 진짜 원하는 게 뭐야 상세보기


원래 자기계발서는 별로 안읽지만 대충 읽어보니 좋은 내용이 보여서 중고로 샀다. ㅎㅎ.
저자는 30대 중반밖에 되지 않았지만 그의 글에서 연륜이 느껴진다. 그만큼 저자는 짧은 시기동안 많은 것을 경험해봐서 그런 거 같다.
실패는 옵션이 아니다. 만능은 무능이다. 둔싱단을 배워라. Anything is something+ Something is everything.등... 좋은 내용이 많았다.
저자는 여러개의 챕터로 이야기했지만, 결국 그가 하고자 하는 이야기는 이렇다.
1. 주체성 있는 사고 2. 자신감을 가지고 관심분야 도전 3. 여유있는 마음가짐과 도덕성(진실성) 4. 자신의 분야에서 specialist가 되기.

이 정도인 듯.

아무튼 좋은 강의들은 것 같은 기분이다. ㅎㅎ




 간단 정리
Part1. 나는 누구인가?
1. 자기계발서는 그만 읽어라.

자기계발서를 읽으면 자신도 그렇게 될 것같은 착각에 빠진다. 자기계발서를 통해 변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지 말고 스스로 경험을 통해 의미있는 뭔가를 축적하라. 자기계발서를 쓴 저자들은 그들 스스로 경험을 통해 얻은 진리를 쓴 것이다. 공짜 점심을 바라지 마라.

2. 네가 진짜로 원하는게 뭐야

우리는 인턴십을 대기업에 들어가기 위한 하나의 절차쯤으로 생각한다. 하지만 저자가 말하는 인턴십이란 자기가 진정으로 원하는 것을 하기 이전에 나름대로 생각을 가지고 이것저것 도전해 보는것이다. 자기의 목적에 부합되는 것을 찾아 스스로 도전해보고 이 분야가 맞는지 아닌지 스스로 테스트해보라.

3. 당신은 자신을 신뢰하는가

자신감이 있다는 것은 스스로를 믿는 다는 것이다. 나의 종교는 '나'이다. 스스로에 대한 믿음없이는 그 무엇도 이룰 수가 없다.


4. 나는 생각한다, 고로 다르다.

당신은 생각하고 사는가. 인터넷을 통해 수많은 정보가 쏟아지지만 정작 대학생들의 사고 능력은 떨어지고 있다. 스스로 주체성을 가지고 사고하라. 남의 생각을 모방하지 않으면서 자기자신만의 생각의 틀을 갖추어 나가야한다.

5. 실패는 옵션이 아니다.

우리는 젊기 때문에 도전정신이 있어야 하며 실패하더라도 젊기 때문에 괜찮다. 그것은 곧 노하우로 축적이 된다. 실패하지 않는 사람은 결국 먼 훗날 조그만 실패해도 쉽게 좌초된다. 실패하더라도 그것을 편안하고 여유롭게 받아들이되, 그로부터 배워서 자신에게 어떻게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고 나갈지를 생각하라.

6. 도서관에 가지 마라.

도서관에서 의미없는 공부를 할 지언정, 자신이 무엇에 빠져야 하는지 무엇을 반드시 해야하는지를 생각하라. 직업 정체성을 확립해야한다.

7. 만능은 무능이다.

제너럴리스트가 될 것인가, 스페셜리스트가 될 것인가. 이것저것 다 잘하는 사람이 되지 말고, 정말 한 분야에서 잘하는 사람이 되어라. 결국 미래에 필요한 사람은 남이 못하는것을 할 줄 아는 사람.

8. 시선, 누릴 것인가 버릴 것인가.

남의 시선 , 누릴 것도 아니고 버릴 것도 아니다. 줏대있는 생각 가치관 시각을 가져라. 흔들리지 말고 자신의 길을 나아가라. 조커가 되자. 낙관론과 비관론을 마음껏 주무르는...


나름대로 핵심내용정리.
Part 2. 현명하게 성공하라.
9. Stay hungry, stay foolish
배고파라, 바보가 되라. 당연히 단어그대로의 의미를 표출하고자 하는 게 아니다. 늘 hungry foolish한 마음가짐을 토대로 호기심을 가지고 새로운 것에 도전하라는 말이다. 저자는 방안에서 뒹구는 젊은이들에게 열린 마음을 갖고 만물을 스스로에게 끌어들이라고 말한다. 저자는 20대는 아직 어려서 다방면에 가능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조그마한 가능성 조차도 긍정적으로 바라보고 부딪혀보는 패기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1) 모르는 것에 대해서는 알려고 해라. 세상은 당신에게 주어지면서도 만들어가는 것이다.
    2) Impossible is nothing, Possible is everything.

10. 해외연수
당신이 해외연수를 가고자 하는 목표가 무엇인가? 영어인가? 그렇다면 영어라는 목적을 위해 그 수단이 해외라는 것을 합리화하지 마라. 국내에 여건에 당신이 원하는 레벨의 영어는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다. 기회비용을 따져보아라.

100% 긍정하는 바이다. 여름엔 나도 신촌에 외국인 카페같은 곳을 좀 탐색해봐야 겠다. 크헉!

11. 인맥쌓지 마라.
당신이 생각하는 인맥이란 무엇인가? 사전적 정의로는 정계, 재계, 학계 따위에서 형성된 유대관계를 말한다. 마치 권력있는 자들간의, 그들만의 세상처럼 풀이된다. 하지만, 저자는 인맥이 인연을 뜻한다고 말한다. 우리들은 조모임이나 동아리, 인턴십등을 통해 사람들을 만나게 되는데 진정 단기간에 끝날 것 같은 사람들일지라도 진정성을 가져야 한다고 말한다. 사람과 사람과의 관계를 너무 이해타산적으로 생각하지 말고, 관계라는 허울을 벗겨낸 관계로서 생각해야한다고 한다.
    1) 백그라운드를 보지 말고, 편견을 버린 채 그 사람 자체를 보아라.
    2) 관계를 많이 맺는 것은 경쟁이 아니다. 오로지 진정성많이 존재한다.
    3) 블로그를 통해 자신이 다루는 영역에서 다른 이들과의 소통을 해야한다.

더 이상 그 사람과 관련이 없을 거라고 생각될 때, 그 마지막 순간에 잘해야 한다. 라고 어떤 책에서 봤었다.  이 문장이 방법론적이긴 하지만, 그 마지막 순간에 내가 뭔가 진정성을 가지고 베풀었을 때 마음이 더 풍요로워지는 걸 느꼈었다. 그렇다. 상대방의 댓가를 바라고 하지 않는 그 무엇...


12 .둔싱단을 배워라.
둔감하고 싱거워지고 단순해져라. 각박하게 돌아가는 세상, 그 어느누구보다도 민첩하고 빨라야 할 것 같은데 저자는 '둔싱단'을 강조한다. 왜냐? '인생'이라는 레이스는 단기전이 아닌 장기전이다. 또한, 내가 하고자 하는 종목에 선수로 등록되기 위해서는 여유로운 마음가짐이 필요하다. 세상이 급박하게 돌아간다고 나도 급박해질 필요는 없다. 무리하지 않고 심플하게, 짐은 내려두고...
1) 둔싱단은 지속가능성
2)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건 크고 대단하게 아니라 사소하고 작은 것이다.
   이런 사소하고 작은 것을 보는 능력도 둔싱단의 여유로운 마음가짐에서 나올 수 있는게 아닐 까.

둔싱단, 애매모호한 말로 풀이된 내용이지만 그래도 내 가슴엔 와닿는다. 중고등학교때 나는 초절정 단기레이스를 펼쳤었고, 대학교 들어와서 지쳐쓰려졌다. 그리고 이렇게 휴학을 통해 인생이 장기전이며 여유로운 마음없이는 슬기롭게 헤쳐나갈 수 있는 시공간이 아님을 깨달았다. 복학을 하게 되면 또 한바탕 회오리바람이 몰아치겠지만, 그 회오리바람속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편안한 마음 가짐이 필요할 것이다.

13. 피드백은 인격
피드백. 사람들을 대할 때 스스로에게서 나오는 반응이다. 이 피드백을 할 때 사람을 가리지 말라는 것이다. 주관적이 생각, 감정을 버리고 상대방 그 자체를 인정하고 수용하라고 한다. 사람들을 대할 때 나오는 반응은 곧, 됨됨이 인간성, 인격 그 자체를 말한다. 곧 피드백은 당신  그 자체다. 좋은 피드백을 상대에게 주고 싶다면, 말 행동 태도에 있어서 진정성을 가지자.
피드백은 일방향도 아닌 쌍방향도 아닌 다방향이다라고 말한다. 피드백='나'라는 인간=인간관계 속의 '나'=다방향=Brand Name is 'Me'=

14. 리더가 되고 싶다면 Reader가 되라.
15. 프로들은 프로젝트를 한다.
16. 말, 버리지 않으면 버림당한다
17. 커리어 불변의 법칙:Anything is something+ Something is everything.

'Book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Review] 20대 네가 진짜 원하는 게 뭐야  (0) 2009.06.01
Trackback 0 And Comment 0